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에 무료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제공

홍제천, 불광천 마포구 구간 전역에 설치

도형래 기자 | 기사입력 2021/01/06 [18:49]

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에 무료 공공와이파이 서비스 제공

홍제천, 불광천 마포구 구간 전역에 설치

도형래 기자 | 입력 : 2021/01/06 [18:49]

▲ 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 구간에 설치된 무료 공공와이파이  © 마포뉴스


마포구가 경의선숲길공원, 홍제천, 불광천 마포구 구간 전역에 무료 공공와이파이(WiFi) 서비스를 확대해 나가고 있어 눈길을 끌고 있다. 

 

마포구는 지난해 12월부터 마포구민의 통신 기본권 및 디지털 복지서비스 확대를 위해 지역 내 총 연장 8.1km 구간에 공공와이파이(WiFi)를 설치해 서비스를 실시하고 있다고 6일 밝혔다.

 

마포구에 따르면, 지난해 서울시민 참여예산 사업으로 홍제천(1.5Km), 불광천(2.1km) 마포구 구간에 공공와이파이 서비스를 위한 자가통신망 구축 사업을 시작했다. 이후 지난 10월말 보다 많은 구민에게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서울시와 협의한 결과 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 전 구간(4.5km)을 서비스 지역에 포함시키고 서비스지역 확대에 나섰다.

 

1월 현재 마포구 경의선숲길공원(연남동 ~ 새창고개) 전 구간과 홍제천, 불광천의 마포구 구간 전역에서 공공와이파이 서비스가 제공 중이다. 

 

연트럴파크 지역을 이용하는 이정연 씨(31)는 “공원길을 계속 걸으면서도 와이파이를 마음껏 지속해서 이용할 수 있어 매우 만족스럽다”라고 전했다.

 

마포구는 2021년 서울시와 스마트네트워크(S-Net) 사업을 통해 지역 내 주요 도로와 버스정류장, 공원 등 구민이 많이 이용하는 장소를 중심으로 공공와이파이를 추가 설치한다는 복안이다. 

 

유동균 마포구청장은 “위드코로나 시대에는 비대면 온라인 활동이 증가하는 만큼 통신망 수요도 급증할 것으로 예상된다”라며 “이에 대비해 구민의 통신 기본권을 보장하기 위한 다양한 디지털 복지 서비스 확충에 더욱 힘을 쏟겠다”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마포 많이 본 기사